2018년 12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한석희 두 골' 호남대, 중앙대 꺾고 추계연맹전 우승   18-08-29
대학연맹   2,965
   https://sports.new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490&aid=0000… [268]
 

'한석희 두 골' 호남대, 중앙대 꺾고 추계연맹전 우승

기사입력 2018.08.28 오전 08:47 최종수정 2018.08.28 오전 09:45

201882717859.jpg


호남대가 중앙대를 꺾고 ‘제49회 전국추계대학축구연맹전’ 우승을 차지했다.

호남대는 27일 오후 3시 태백종합경기장에서 열린 결승전에서 중앙대를 5-2로 이기고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호남대가 추계연맹전에서 우승한 것은 1999년 이후 19년만이다. 호남대는 전반 막판 세 골을 몰아치며 앞서갔고, 후반 초반 중앙대에 두 골을 허용했지만 후반 막바지에 다시 두 골을 넣어 승리했다. 

안정적인 수비를 바탕으로 한 효율적인 경기로 잡아낸 승리다. 특급 공격수 한석희가 빠른 발재간으로 번뜩이는 기회를 만들어냈다. 중앙대는 후방에서부터 시작되는 빌드업으로 경기를 이끌어 나갔지만 골 결정력이 아쉬웠다.

호남대의 득점포는 전반전 막바지부터 불붙었다. 전반 40분 이천지의 스루패스를 한석희가 페널티에어리어 안으로 돌파하며 받아 날카로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호남대는 3분 만에 추가골을 성공시켰다. 조건규가 왼쪽 측면으로 돌파해 컷백 패스를 내줬고 안경찬이 골을 넣었다.

전반전 추가시간에는 한석희의 발끝이 또 한 번 빛났다. 조건규의 슈팅이 골키퍼 선방에 막혀 튀어나온 것을 한석희가 밀어 넣었다. 순식간에 점수 차는 3-0으로 벌어졌다. 약 7분 사이에 벌어진 일이었다.

중앙대는 순순히 물러나지 않았다. 후반 5분 추정호가 만회골을 넣었다. 최희원의 헤더가 골키퍼 선방에 막혀 나온 것을 밀어 넣었다. 2분 뒤에는 이시헌이 아크 근처에서의 강한 슈팅으로 골을 만들어냈다. 점수 차를 1점으로 좁힌 중앙대는 계속해서 추격에 나섰다.

후반 32분 중앙대의 추격 의지를 무너뜨리는 호남대의 골이 나왔다. 이지승의 패스를 받아 교체 투입된 신창렬이 골을 터트렸다. 후반 추가시간 2분에는 교체 투입된 박민서가 상대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쐐기골까지 넣으며 호남대의 우승을 자축했다.

글=권태정
사진=대한축구협회

 
[대학축구]추계대회, 영원한 강자-영원한 약자 없다 
[추계대학축구]'19년 전 선수로, 19년 후 감독으로 우승'…'눈물'의 김강선 스토리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