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4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송창석 멀티골' 용인대, 호남대 3-0 완파! 대회 2연패 달성 [1,2학년 대학축구]   21-02-09
대학연맹   738
   http://www.sportsseoul.com/news/read/1010343?ref=naver [49]
 
제공 | 대한축구협회

[통영=스포츠서울 김용일기자] 용인대가 호남대를 누르고 KBS N 제17회 1,2학년 대학축구대회 2연패를 달성했다.

이장관 감독이 이끄는 용인대는 4일 경남 통영에 있는 통영공설운동장에서 열린 ‘바다의 땅 통영 KBS N 제17회 1,2학년대학축구대회’ 결승전에서 호남대를 상대로 노건우의 선제 결승골과 송창석의 멀티골을 앞세워 3-0 대승했다. ‘디펜딩 챔프’ 용인대는 지난 2012~2013년 이 대회 우승을 달성한 한양대 이후 역대 두 번째로 대회 2연패를 달성한 팀이 됐다. 반면 2015년 12회 대회 우승 이후 6년 만에 정상 탈환에 도전한 호남대는 준우승에 만족해야 했다.

용인대는 조별리그 1조에서 무실점 3연승(16골)을 기록하며 1위로 결승 토너먼트에 진출했다. 16강에서 광주대(2-1 승), 8강에서 단국대(3-1 승), 4강에서 영남대(3-2 승)를 각각 누르고 결승 무대에 섰다. 11조 1위(2승1무)를 차지한 호남대는 16강에서 동양대(3-1 승), 8강에서 동국대(3-2 승), 4강에서 중앙대(2-1 승)를 꺾었다.

용인대와 호남대의 1,2학년 대학축구대회 결승전이 열린 4일 경남 통영공설운동장. 김용일기자

이번 대회 이전까지 치른 6경기에서 24골 화력쇼를 펼친 용인대가 초반 미드필더 노건우의 중거리 슛을 시작으로 호남대를 몰아붙였다. 전반 11분 김규민이 골문 구석을 향하는 예리한 슛을 시도했는데 호남대 수문장 김준성이 몸을 던져 쳐냈다.

호남대는 용인대의 공세에 2선 요원과 최후방 수비가 간격을 좁히며 가로막았다. 그리고 전반 19분 김성주의 오른발 프리킥으로 반격했는데 용인대 수문장 고봉조에게 잡혔다.

용인대는 공격 속도를 늦추지 않았다. 기어코 전반 38분 선제골을 터뜨렸다. 차정호의 패스를 받은 노건우가 페널티 아크 왼쪽에서 호남대 수비수를 따돌리고 오른발로 감아 차 골망을 흔들었다.

반격에 나선 호남대는 후반 15분 이날 가장 결정적인 기회를 잡았다. 김강민이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용인대 골문 오른쪽을 겨냥해 감아 찼다. 그러나 공은 용인대 골대 오른쪽을 맞고 나왔다. 관중석에서는 탄식이 흘렀다.

위기 뒤 기회라고 했던가. 용인대는 곧바로 공세로 돌아섰고 1분 뒤 추가골에 성공했다. 공격수 송창석이 페널티에어리어 왼쪽을 파고들어 간결한 오른발 슛으로 호남대 골문을 갈랐다.

호남대는 후반 32분 키 189㎝ 장신 수비수 이성진을 공격진에 교체로 투입하는 등 끝까지 사력을 다했다. 하지만 조위제, 신재욱이 이끄는 용인대 수비진은 좀처럼 공간을 허용하지 않았다. 오히려 후반 34분 용인대가 상대 수비수 최영훈의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냈고 송창석이 키커로 나서 팀의 세 번째 골을 성공시켰다.

결국 용인대가 세 골 차 리드를 끝까지 지켜내면서 우승 트로피에 입맞춤했다.

kyi048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제공 스포츠서울

현장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1,2학년 대학축구]용인대, 호남대 꺾고 '2연패' 달성 
[1,2학년 대학축구]용인대 결승 진출, 강력한 도전자 호남대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수집거부  |  포인트정책  |  사이트맵  |  온라인문의

Warning: Unknown(): write failed: Disk quota exceeded (122) in Unknown on line 0

Warning: Unknown(): Failed to write session data (files). Please verify that the current setting of session.save_path is correct (../data/session) in Unknown on line 0